크게보기
대졸자 취업문 '활짝', 나아진 경제
By s6sxxxx Posted: 2021-04-08 09:54:38

백신 접종 확대 및 코로나 위험 등급 완화 등에 힘입어 올해 대학 졸업생들의 취업 전망에 청신호가 켜졌다. 적어도 팬데믹이 휩쓴 지난해보다는 대졸자의 취업문이 넓어질 전망이다.

전국 대학 및 고용주협회(NACE)의 보고서에 따르면 고용주들이 지난해 2020년 대졸자 채용 규모보다 2021년 졸업생 채용을 7.2% 더 늘릴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CNBC가 7일 보도했다.

보고서는 이 같은 대졸자 채용 규모 확대가 팬데믹 이전 수준까지 회복되는 것은 아니지만 백신 배포 확대, 비즈니스 영업 재개, 취업 시장의 꾸준한 개선 덕분에 새로운 낙관론이 제기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2021년 대졸자의 평균 초봉 역시 증가할 것으로 예측됐다. 특히 컴퓨터공학 전공자들의 경우 평균 연봉이 7만2173달러로 지난해 졸업생의 초봉 6만7411달러보다 7.1% 늘어날 것으로 전망됐다.
 

 

NACE의 션 밴더지엘 전무이사는 “이들의 연봉 증가는 코로나 사태로 새로운 비대면, 재택 등 ‘가상 세상’에서 생활하며 일하는 것이 ‘뉴 노멀’이 되면서 관련 기술 수요가 늘고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실제로 채용도 크게 확대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구인구직 웹사이트 잡코리아USA에 따르면 4월 현재 구인건수가 지난해 동기보다 30% 이상 늘어났으나 지원자가 적어 구인난을 겪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잡코리아USA의 브랜든 이 대표는 “경제 재개로 인해 e커머스, 마케팅, 물류 분야 채용이 가장 크게 늘었다. 하지만 실업수당(EDD) 수혜 중이거나 아직 확산을 우려해 취업을 연기하는 경우가 많은 것 같다. 안전을 우선시하는 유학생들은 OPT를 포기하고 조기 귀국하고 J1 인턴십도 최근에 풀린 탓에 구인난이 심각하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구인이 어려우니 일부 직종에서는 제시하는 연봉이 상승하고 있을 정도다. 취업을 고려 중이라면 지금이 원하는 직업을 좋은 조건에 찾을 수 있는 절호의 기회다. 일부에서 일자리가 없다고 하는데 찾지 못했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인재확보 소프트웨어업체 iCIMS에 따르면 온라인 취업 인터뷰 예약이 지난해에 비해 3배가 증가했으며 270만명이 텍스트 메시지로 지원한 것으로 나타났다.

NULL
Title View
[공지] 전라남도 홍보단 모집 / Jeollanamdo the Kitchen of Korea Ambassado...
19/05/2021
[공지] 2021 The 10th Virtual Hiring Fair 제 10회 취업박람회
17/05/2021
[공지] 제5회 찾아가는 취업/창업 세미나 - 4.28.2021 (WED) 3PM
20/04/2021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12/02/2021
[공지] 🔔 제 4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 상시모집
08/02/2021
‘AMC’ 주가 95% 폭등, 코로나 이후 1600% 상승
U.S. Life & Tips
625
아마존 프라임데이 6월 21~22일 '할인 폭탄'
U.S. Life & Tips
634
BOA 실업수당 계좌, “수급자 요청 땐 동결 풀어야”
U.S. Life & Tips
717
UC·CSU 학생들 내년 가을학기부터 받을수 있는 혜택
College Life
547
미국 대학 미납 수업료를 추심업체에 넘겨 학생들 '빚폭탄'
College Life
535
샌타애나 바람과 폭염으로 인한 산불 비상
U.S. Life & Tips
970
내달 9일부터 비닐봉지 사용 금지
U.S. Life & Tips
615
오랜 팬데믹 이후.. 승자는 빅테크·베드타운·임금 노동자
Job & Work Life
585
14개월만에 코로나 신규확진 최저 기록하다
Live Updates (COVID-19, etc.)
621
모더나, 이제 코로나19 대표 백신 되나
Live Updates (COVID-19, etc.)
583
PPP가 한인경제를 어떻게 바꿨나?
Job & Work Life
575
유명 제품 포함 자외선 차단제에서 발견된 발암물질
U.S. Life & Tips
170
존슨앤드존슨 '2조원 배상' 발암 소송
U.S. Life & Tips
597
캘리포니아 코로나19 관련 노동법 소송 증가
Job & Work Life
750
LA 아파트 렌트비 계속 상승
U.S. Life & Tips
165
Azusa 지역 일식집 풀타임 /파트타임 서버하실분 구합니다
Part Time Jobs
98
커리어를 위해 당신이 하는 노력
U.S. Life & Tips
579
비판할 때 지켜야 할 5가지 법칙
Job & Work Life
731
신입사원 필독! 비즈니스 이메일 작성법 5
Job & Work Life
705
낮아진 자존감을 회복하는 습관 10
U.S. Life & Tips
1274
취준생 멘탈 관리법 5
Job & Work Life
670
면접 시 모르는 질문을 받았을 때 어떻게 대답해야 할까?
Job Interview & Resume
1266
취준생을 위한 면접 합격 전략 총정리!
Job Interview & Resume
698
바이든, 전문직 취업비자 대폭 늘린다
Job & Work Life
667
재외국민 '비대면 의료서비스' 다시 허용
U.S. Life & Tips
649
Ralphs, 100만불 백신 인센티브
U.S. Life & Tips
544
Unauthorized Employment란 무엇일까?
Job & Work Life
593
기업 CEO 올해 평균 연봉, 직원의 172베
Job & Work Life
620
킴보장학생 2021 신청알림
College Life
597
파킨슨병 치료제, '코 스프레이' 개발된다
U.S. Life & Tips
636
집값 대폭상승으로 주민들 라스베이거스로
U.S. Life & Tips
600
이민을 쉽고 간편하게 만드려는 바이든의 정책
Visa,Green Card,Citizenship
364
전기차(EV) 세금크레딧 전망
U.S. Life & Tips
624
구인난, 앞으로도 계속될 전망
Job & Work Life
495
서버구합니다 랜초쿠카몽가 캘리포니아
Job & Work Life
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