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졸자 취업문 '활짝', 나아진 경제
By s6sxxxx Posted: 2021-04-08 09:54:38

백신 접종 확대 및 코로나 위험 등급 완화 등에 힘입어 올해 대학 졸업생들의 취업 전망에 청신호가 켜졌다. 적어도 팬데믹이 휩쓴 지난해보다는 대졸자의 취업문이 넓어질 전망이다.

전국 대학 및 고용주협회(NACE)의 보고서에 따르면 고용주들이 지난해 2020년 대졸자 채용 규모보다 2021년 졸업생 채용을 7.2% 더 늘릴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CNBC가 7일 보도했다.

보고서는 이 같은 대졸자 채용 규모 확대가 팬데믹 이전 수준까지 회복되는 것은 아니지만 백신 배포 확대, 비즈니스 영업 재개, 취업 시장의 꾸준한 개선 덕분에 새로운 낙관론이 제기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2021년 대졸자의 평균 초봉 역시 증가할 것으로 예측됐다. 특히 컴퓨터공학 전공자들의 경우 평균 연봉이 7만2173달러로 지난해 졸업생의 초봉 6만7411달러보다 7.1% 늘어날 것으로 전망됐다.
 

 

NACE의 션 밴더지엘 전무이사는 “이들의 연봉 증가는 코로나 사태로 새로운 비대면, 재택 등 ‘가상 세상’에서 생활하며 일하는 것이 ‘뉴 노멀’이 되면서 관련 기술 수요가 늘고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실제로 채용도 크게 확대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구인구직 웹사이트 잡코리아USA에 따르면 4월 현재 구인건수가 지난해 동기보다 30% 이상 늘어났으나 지원자가 적어 구인난을 겪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잡코리아USA의 브랜든 이 대표는 “경제 재개로 인해 e커머스, 마케팅, 물류 분야 채용이 가장 크게 늘었다. 하지만 실업수당(EDD) 수혜 중이거나 아직 확산을 우려해 취업을 연기하는 경우가 많은 것 같다. 안전을 우선시하는 유학생들은 OPT를 포기하고 조기 귀국하고 J1 인턴십도 최근에 풀린 탓에 구인난이 심각하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구인이 어려우니 일부 직종에서는 제시하는 연봉이 상승하고 있을 정도다. 취업을 고려 중이라면 지금이 원하는 직업을 좋은 조건에 찾을 수 있는 절호의 기회다. 일부에서 일자리가 없다고 하는데 찾지 못했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인재확보 소프트웨어업체 iCIMS에 따르면 온라인 취업 인터뷰 예약이 지난해에 비해 3배가 증가했으며 270만명이 텍스트 메시지로 지원한 것으로 나타났다.

NULL
Title View
[공지] 전라남도 홍보단 모집 / Jeollanamdo the Kitchen of Korea Ambassado...
19/05/2021
[공지] 2021 The 10th Virtual Hiring Fair 제 10회 취업박람회
17/05/2021
[공지] 제5회 찾아가는 취업/창업 세미나 - 4.28.2021 (WED) 3PM
20/04/2021
[공지] Part-time 게시판 공지사항
12/02/2021
[공지] 🔔 제 4기 JOBKOREAUSA 기자단 모집 🔔 상시모집
08/02/2021
중고 신입? 중고신입의 재취업 전략!
Job & Work Life
1389
취업준비, 지원 전에 확인해봐야 할 체크리스트
Job Interview & Resume
1226
인터뷰에서 당신이 마이너스가 되는 이유들
Job Interview & Resume
1285
기업은 절대 손해 보는 일을 하지 않는다
Job & Work Life
610
이직시 절대로 하면 안되는 행동 (성공적인 이직을 위한 3가지 전제 조건)
Job & Work Life
852
성공적인 대면 근무를 하기 위한 팁
Job & Work Life
477
코로나 이후 회사 재개방시 유의할 점
Job & Work Life
438
대한항공, 코로나19 에어라인 세이프티 레이팅 최고등급 선정
Travel & Food
635
첫 100만달러 백신 복권 당첨자, 오하이오에서 나왔다
Live Updates (COVID-19, etc.)
844
6월 취업이민 전면 오픈, 가족이민 소폭 진전
Visa,Green Card,Citizenship
484
오바마케어 건강보험 150만명이상 추가 등록
U.S. Life & Tips
710
어떤 순간에도 ‘나’를 포기하자 말자
U.S. Life & Tips
671
급한 마음에 집 샀는데… “후회되네”
U.S. Life & Tips
752
이직을 결정 짓는 5가지 질문
Job & Work Life
663
사람에게서 답을 찾아라
U.S. Life & Tips
615
EDD 웹사이트 다운으로 지급도 늦어져 불만 폭주
Job & Work Life
620
사회인프라 방안과 추가 현금지원안 6월중순까지 2~3주안에 결판
Job & Work Life
1374
트럼프, 최초로 기소될 위기해 처한 미대통령
U.S. Life & Tips
679
운전할 때 경적 울리거나 욕하면 안되는 이유
U.S. Life & Tips
651
LA 메트로 권역 올여름 ‘베스트 여행지’꼽혀
Travel & Food
811
DACA 수혜자 영주권 부여법 하원 통과
Visa,Green Card,Citizenship
499
6월 15일부터 엘에이 코로나19 방역지침 해제
Live Updates (COVID-19, etc.)
724
트럭 구매 시 전기차 리스 99센트, 파격적인 딜
U.S. Life & Tips
522
마이크로소프트, '10년만에 가장 중요한 업데이트'
U.S. Life & Tips
348
인턴십과 교외 활동 경험 중요
Job Interview & Resume
482
대학 졸업생 첫 직장 구직난
Job & Work Life
417
백신 맞으면 받을수 있는 '백신 인센티브'
Live Updates (COVID-19, etc.)
491
백신 접종 끝난 뒤 여행 예약 실시
Travel & Food
393
팬데믹 이후 술, 마약 의존 급증
Live Updates (COVID-19, etc.)
378
온타리오 캠핑장 오픈 여부
U.S. Life & Tips
433
UC 버클리 2021년 가을학기 소식
College Life
396
자동차·주택 보험료도 곧 오른다
U.S. Life & Tips
209
1차로 화이자 맞고 2차로 모더나 맞아도 괜찮나요?
Talk & Talk
148
LAUSD 가을학기 정상화
U.S. Life & Tips
189
이민·비이민 비자 적체는 더 심화
Visa,Green Card,Citizenship
833